한변호사의고백과증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소설을써라 조회 3회 작성일 2021-02-24 12:49:06 댓글 0

본문

[故조영래 30주기] ’법을 배운 전태일’ 시대의 부조리에 맞서 불꽃처럼 살다간 인권변호사, 조영래 | 인물현대사 “진실은 감옥에 가둘 수 없다” (KBS 030725 방송)

인물현대사
“진실은 가둘 수 없다 - 조영래”(2003.07.25 방송)

'법을 배운 전태일'

故조영래 변호사는 80년대 민주화, 인권운동의 또 다른 상징이다.
그는 인권의 이름으로 파렴치한 시대를 질타하며, 부도덕한 권력에 맞서 싸운 운동가이다.
서울대 수석 합격에서 내란음모사건 구속, 민청학련사건으로 6년 간 수배, 전태일평전 출간, 망원동 수재민 소송에서 성고문 사건의 권인숙 변론,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민변) 창립 등에 이르기까지 그의 한결같은 걸음은 우리 시대 민주화, 인권운동의 자화상인 셈이다.

조영래를 들여다 보면 그가 살다간 70-80년대의 폭압적 본질이 낱낱이 드러난다.

그는 '민주화란 권력자의 선의로 주어지는 하사품이 아니다, 우리가 잠들지 않는 한 아무도 우리의 앞길을 막을 수 없다'는 소신으로 부도덕한 권력에 정면으로 항변했다. 고통받는 사람들과 늘 함께한 그는 한 사람의 변호사를 넘어 '시대의 양심' 그 자체였다.
인간이 인간답게 살 권리와 민주화를 위해 온 몸을 내던졌던 그의 실천적인 삶을 통해 80년대를 재조명한다.


#조영래 #인권변호사 #전태일 #이소선 #권인숙 #박종철 #민주항쟁 #인권운동









... 

#한변호사의고백과증언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02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mokpocp.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